불편사항접수

 


흥안운수, 삼화상운, 한성여객운수 버스를 이용하시면서 불편한 사항이 있었습니까?

불편하신 점이나 개선할 사항이 있다면 이곳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고객님의 의견을 적극 참고하여 운영개선에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

고객의견 한성여객 1154번 버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정현 조회5,381회 작성일 14-04-29 16:30

본문

1. 발생한 날짜

2014년 4월 29일 화요일 (오늘) 오전 7:21분쯤 발생한 일입니다.

2. 해당 노선과 차량 번호

한성여객 1154번 버스, 차량번호: 서울 74 사 8786(?) 인 것 같습니다.

차량번호는 정확히 기억이 나지 않습니다만, 현대 뉴 슈퍼 에어로시티 F/L CNG 저상

이었습니다.

(아마, 서울 74 사 8786 맞을 겁니다.)

3. 진행 방향

한성여객 종점-수락산역 방면이며, 승차하지 못했습니다.

4. 승차시간/하차시간

승차하지 못했으니 모릅니다.

이제 글을 쓰도록 하죠.

2014년 4월 29일 화요일 오전 7:14분 쯤에 한성여객 1144 번 버스에서 도봉 면허시험장에서

하차하여, SeoulBus 어플로 한성여객 1154 번 버스가 언제 오나 봤습니다.

그랬더니 오전 7:20분 쯤에 오더군요.

기다리다가 도봉 면허시험장 정류장에 72-1 저상-1154 저상 순서로 도착하였습니다.

(그림파일이 첨부가 안되는 관계로 어쩔 수 없이 글로 쓰겠습니다.)

그런데 72-1 저상 버스가 승객들 태우고 있을 때 뒤에 1154 저상 버스는 승객들 내려주고

있더군요. (1154 저상은 도봉 면허시험장 정류장 인도쪽으로 파인 공간 끝부분에 뒷바퀴가

위치하였으며, 타는 문은 열려있지 않았음)

그래서 날씨가 비가 오는 관계로 1154 저상버스가 내 앞에 한번 더 정차하겠지..

라는 생각으로 기다렸습니다.

그러나, 그 1154 저상버스는 당시에 승객들만 내려준 채 그냥 떠났습니다.

아니 비가 오면 승객들을 위해 내려주는 사람들은 미리 내려준다고 해도 타는 사람을 위해서

정류장에 한번 더 정차해야 하는 것 아닌지요..?

아니면 우산 접고 있는데 다시 펴서 버스 탈 때 다시 접나요?

정류장에서 1154 버스 까지 3초 뛰면 되는데 우산 안 펴고 그냥 뛰면 비 다 맞으라는 겁니까?

타는 문이 열려있으면 몰라도 닫혀있었습니다.

(게다가, 정류장 구석에 있다가 1154가 오길래 앞쪽으로 나왔습니다.)

아니 진짜 그렇게 승객들을 위한 배려가 없습니까?

그렇다면 대체 운송업을 뭐하러 하시는지요?

그래서 어쩔 수 없이 뒤에 오던 7 번 버스 타고 수락산역에서 내려서 10분 걸어갔거든요?

아 진짜 자율형공립고 3학년에 오늘이 중간고사 셋째 날인데 아침부터 이 생각때문에

중간고사 망했거든요? (게다가 노원구에 자율형공립고 딱 1 곳이죠.)

항상 아침마다 상계주공 2단지 구석에 살아서 1144-1152 or 1154 타고 갑니다.

왠만하면 1154 를 타고 가죠. (내려서 횡단보도 하나 건너면 학교니까요.)

물론 집에 올 때는 수락산역에서 146 or 1139-1144 이지만요.

고3 내신이 얼마나 중요한지 아실텐데 말입니다.

오늘 오전 7:21분 쯤에 수락산역 방향 도봉 면허시험장 정류장 도착하신 서울 74 사 8786(?)

확실하지는 않습니다만.. 아무튼 이렇게 운행하실 거면 운송업 사표 쓰시죠?

내일이 중간고사 마지막인데 잠시(?) 시간 내서 이런 글 쓰네요.

승객 배려 좀 똑바로 하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