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편사항접수

 


흥안운수, 삼화상운, 한성여객운수 버스를 이용하시면서 불편한 사항이 있었습니까?

불편하신 점이나 개선할 사항이 있다면 이곳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고객님의 의견을 적극 참고하여 운영개선에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

처리완료 1137아저씨 제가 학생이라 무시하는 것인가요? 제가 왜 이러한 기분을 느껴야 되는 거죠?

페이지 정보

작성자 흥안운수 조회4,849회 작성일 14-08-28 14:38

본문

안녕하세요. 고객만족센터 입니다.
당사 노선 1137 이용에 불편을 끼쳐 드려 죄송합니다. 다인승 카드 환불은
민원 접수하여 환불 조치해 드릴 예정이며 아래 노선 운전자는 저희 고객센터에
민원 접수하여 운전자 시정 조치 및 서비스 친절 교육을 실시 하였습니다.
카드 단말기가 기계이다 보니 운전자 오,작동으로 인한 불편이 있을 수 있사오니
넓은 아량으로 양해 부탁 드립니다. 앞으로 아래와 같은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운전자 교육을 철저히 하겠습니다.
고객만족센터 담당자

>
>
> 1. 발생한 날짜 2014년 8월 21일
> 2. 해당 노선과 차량번호 1137 , 서울 74사 4728 , 아저씨 성함:공정수
> 3. 진행방향 (혹은 승/하차 하신 정거장) 승차 서울시립북서울미술관
> 4. 승차시간 / 하차시간 (구분하여 표기) 승차시간 5시 30경
>
> 오늘 집에 오는길 1137버스를 탔습니다.
> 평소대로 단말기에 카드를 찍었더니 다인승입니다라는 말이 나왔습니다. 그말이 나오고 단말기를 봤더니 2400원 정도가 나갔습니다. 이 가격은 성인 2명 가격 또는 청소년의 3명 가격인데 저는 성인도 아니고 교복도 입고있었습니다.
> 그래서 아저씨께 다인승이라고 울렸어요 라고 말했더니 기분나쁘게 째려보시면서 귀찬다는 말투로 나는 누르지도 않았는데 뭔소리야 라고 오히려 저에게 짜증을 내시고 불쾌해하셨습니다.
> 그래서 저는 3명정도 요금 나갔어요 라고 말했지만 버스기사 아저씨는 나는 모르는 일이야 라고 짜증내시면서 말하시고 버스를 출발 하셨습니다.
> 단말기가 고장난것도 아니고 제 카드가 고장난 것도 아닌데... 카드를 버스에서 내려서 편의점에서 찍어보니까 2400원정도 나갔는데 그러면 제가 단말기의 다인승버튼을 누르고 카드를 찍은것도 아닌데 저는 어이없읍니다. 제가 잘못한것도 아닌데 왜 이런일 가지고 기분이 하루졸일 나빠야 되고 황당하고 어이없어야되는거죠? 제가 학생이라 무시하는것같이 느꼈습니다. 그리고 아저씨랑 대화중 사람들이 다 쳐다봤는데 왜 그런 쪽팔림을 당해야 하는거죠? 주변에 계신 아주머니와 같이 탄 친구도 들었다고 했습니다.
> 솔찍히 2400원은 많이 나가는 돈도 아니라 이해할수 있었지만 정작 제가 하루종일 이러한 기분을 느껴야 되는건 그 1137 버스기사 아저씨때문입니다.
>
> 죄송합니다. 민원접수하여 이러한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하겠다등 운전자 교육하겠다 등 이러한
> 추상적인 복사 붙여넣기 같은 답변 말고 저에게 필요한 답변을 해주세요.
>